'129억원 횡령' 새마을금고 직원 2명 항소심 징역 8년 구형

최고관리자1 0 21 2023.09.22 02:00
강릉의 한 새마을금고에서 10여년동안 129억원 상당을 횡령한 직원 2명에 대한 항소심에서 검찰이 징역 8년을 구형했다.21일 서울고법 춘천재판부 형사1부(김형진 부장판사) 심리로 열린 A(51)씨와 B(49)씨의 특정경제범죄 가중처벌 등에 관한 법률상 사기와 횡령 등 혐의 사건 결심공판에서 검찰은 두 사람에게 징역 8년을 내려달라고 재판부에 요청했다.두 사람은 2011년부터 2022년까지 강릉에 위치한 새마을금고에서 근무하면서 고객의 정기 예·적금과 출자금 등을 무단 인출하고 고객 몰래 대출을 실행하는 수법을 통해 약 129억원을 횡령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1심 재판부는 A씨와 B씨에게 각각 징역 6년과 5년을 선고했다. 항소심 선고 공판은 11월 9일 열린다.

네이버 뉴스
출처 URL : https://n.news.naver.com/mnews/article/654/0000052920?sid=102


articleCode : 8aad2aa36a
최고관리자1 0 21 2023.09.22 02:00

Comments

강릉뉴스 목록

강릉시의회, 신년 참배로 2024년 의정활동 시작
강릉시, 희망찬 제일강릉시대 위해 2024년 시무식 개최
강릉시립미술관, 기획전시 소장품전 ‘컬렉션23’ 재개최
강릉 바다 때린 쓰나미…日 지진 발생 2시간만에 높이 85cm로 왔다
[오늘의 날씨] 한글날 '흐림'…오후부터 전국 곳곳 비 소식